디누의 마지막 공연중 쇼팽 왈츠 몇곡

디누 리파티의 마지막 공연이었던 브장송 공연의 마지막은 쇼팽의 왈츠였습니다. 그런데 디누는 왈츠들을 번호 순서대로 연주하지 않고 자기 나름 재구성한 번호 순서대로 연주했습니다. 그러니 쇼팽의 왈츠들을 재구성해서 디누의 작품을 하나 만들어 낸 것이죠. 그렇게 마지막 연주가 끝났을때 디누는 인사를 잊었고, 청중은 박수를 잊었습니다.

버벅거리는 녹음이라 완전치는 않지만, 그 광경을 떠올리며 디누가 연주한 쇼팽의 왈츠 몇곡을 올려봅니다.

그리고 틈틈히 나머지 왈츠들도 올리겠습니다.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이른바 숙의민주주의에 대하여(1)

민주시민은 책을 읽는다

학종보다 더 걱정되는 것은 학종 다음의 셀프학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