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인 어 라이트 Shine a light

마틴 스코세지 감독이 롤링 스톤즈 공연 실황을 가지고 만든 영화 제목이 "샤인 어 라이트"...
이 제목은 롤링 스톤즈의 최고 걸작 앨범으로 일컬어지는 "Exile on Main Stream"에 수록된 곡이다. 앨범 제목부터 특이하다. "주류로의 탈출" 주류로 가는 것이 탈출이라? 참으로 깜찍하고 전복적인 제목이다. 어려운 영어가 아니니 번역은 생략(사실은 귀찮아서) 사실 속어, 비속한 표현이 많아서 어려운 단어는 없는데도, 참 무슨 뜻인지 알아먹기가 거시기 하다. 롤링 스톤즈에게 가사는 의미 없다. 어차피 다 섹스, 사랑, 즐기자, 그까짓 규칙 등등이니까.  닥치고 그냥 곡만 듣고, 흥이 나면 흔들어라! 이게 롤링 스콘즈 감상법이다.

SHINE A LIGHT
 
(M. Jagger/K. Richards)

Saw you stretched out in Room Ten O Nine
With a smile on your face and a tear right in your eye.
Oh, couldn't see to get a line on you, my sweet honey lover
Berber jewelry jangling down the street,
Making bloodshot eyes at every woman that you meet.
Could not seem to get a high on you, my sweet honey love.

May the good Lord shine a light on you,
Make every song your favorite tune.
May the good Lord shine a light on you,
Warm like the evening sun.

When you're drunk in the alley, baby, with your clothes all torn
And your late night friends leave you in the cold gray dawn.
Just seemed too many flies on you, I just can't brush them off.
Angels beating all their wings in time,
With smiles on their faces and a gleam right in their eyes.
Whoa, thought I heard one sigh for you,
Come on up, come on up, now, come on up now.

May the good Lord shine a light on you,
Make every song you sing your favorite tune.
May the good Lord shine a light on you,
Warm like the evening sun.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이른바 숙의민주주의에 대하여(1)

민주시민은 책을 읽는다

학종보다 더 걱정되는 것은 학종 다음의 셀프학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