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속의 철학자들

 

로버트 하일브로너 저/ 장상환 역

세속의 철학자들

도서출판 이마고

 

 

 

흔히 경제학이라고 하면 마치 물리학처럼 수학적 법칙으로 정리된 그런 학문으로 알고 있다. 하지만 경제현상이 정말 물리현상 같다면, 왜 그토록 경제 정책을 세우고 조정하는 것이 어렵고, 경제문제들이 발생하는 것일까?

인간은 물체가 아니기 때문에 법칙에 따라서만 움직이지 않으며, 경제영역에서도 예외는 아니다. 인간은 경제 영역에서도 경제법칙 뿐 아니라 여러 사회적, 규범적, 문화적 차원에 따라 행동한다. 따라서 인간의 경제현상은 이런 차원들을 두루 살펴보아야 그려낼 수 있다. 이는 경제라는 현상을 바라보는 여러가지 관점들을 두루 살펴보아야 한다는 뜻이다.

 

하일브로너는 고전경제학의 대가이며, 경제학설사의 최고봉에 오른 분이다. 그가 쓴 세속의철학자들은 경제학설사를 고등학생이나 학부 초년생에게 읽히기 위해 쓴 책이다. 이 책은 특정 경제학파에 치우치지 않고 경제현상을 바라보는 다양한 관점과 학설을 그 시대배경과 함께 알기쉽게 서술해 놓았다. 이 책은 청소년들이 경제현상을 편협한 관점이나 기계적 관점이 아니라 폭넓고 인간적인 관점에서 바라보는데 많은 도움을 줄 것이다.

 

차례

Chapter 1 서론 : 흥미로운 모험과 위험한 탐구의 학문
무질서 속의 질서를 찾아 떠나는 여행

Chapter 2 경제혁명 : 새로운 비전의 탄생
생존문제 해결을 위한 제3의 방법ㅣ부의 추구는 곧 탐욕의 죄ㅣ시장체제 이전의 사회ㅣ
변화와 혁신이 몰고 온 공포ㅣ경제적 인간의 탄생ㅣ경제의 철학적 이해가 요구되는 시대

Chapter 3 애덤 스미스의 놀라운 세계
기이한 성격의 위대한 통찰자ㅣ개인과 시대의 혁명적 산물,<<국부론>>ㅣ우리사회의
'보이지 않는 손'ㅣ사회의 보편적 부를 향하여ㅣ축적의 법칙과 인구의 법칙ㅣ
시장을 그냥 내버려두라ㅣ애덤스미스가 미처 보지 못한 것

Chapter 4 맬서스와 리카도의 우울한 예감
유토피아적 낙관론에 제동을 건 멜서스ㅣ진보의 수혜자는 지주라고 본 리카도ㅣ
찬양받은 증권업자와 지탄받은 목사ㅣ인구 증가율을 둔화시킨 변수들ㅣ리카도와 멜서스의 논쟁ㅣ
스미스의 낙관론에 비관론으로 맞선 두 사람

Chapter 5 공상적 사회주의자들의 꿈
협동조합의 아버지,오언ㅣ산업종교의 창시자,생시몽ㅣ푸리에의 휴양지형 이상 사회ㅣ
밀이 꿈꾼 정의와 자유의 사회

Chapter 6 카를 마르크스의 냉혹한 체계
대조적 성장 배경과 공통의 관심사ㅣ변증법적 유물론으로 본 자본주의ㅣ정치적 탄압과
경제적 궁핍의 이중고ㅣ마르크스의 결정적 공헌ㅣ자본주의경제에 관한 상반된 전망

Chapter 7 빅토리아시대와 경제학의 지하세계
경제학의 수학적 원리와 균형ㅣ경제적 궤변을 공격하는 풍자와 조롱ㅣ단일토지중과세로 경제의
근본 치유를ㅣ저축과 제국주의와 전쟁의 상관관계ㅣ빅토리아시대의 대표 주류, 마셜

Chapter 8 베블런의 눈에 비친 야만사회
사회의 본질을 파고든 괴짜 경제학자ㅣ체제 부적응자의 비타협적 세계ㅣ현대사회의 야만성을
성토한 <<유한계급론>>ㅣ기업귀족에 대항하는 기계의 시대ㅣ
시대를 앞서 기술과 과학의 중요성에 주목하다

Chapter 9 케인스의 이단론
다재다능한 엘리트의 순조로운 출발ㅣ돈과 명성을 동시에 거머쥐다ㅣ탁월한
분석,실패한 문제 해결<<화폐론>>ㅣ장기적 경기침체의 진단과 치유책ㅣ경제학자의 이상적 모습에
가장 근접한 사람

Chapter 10 슘페터의 모순
혁신적 기업가가 이윤을 창출한다ㅣ불황의 세 가지 형태와 그 이유ㅣ
마르크스는 명예를,슘페터는 승리를ㅣ비전이 만드는 분석적 차이

Chapter 11 세속철학의 끝?
경제학의 종말ㅣ21세기 경제학의 목적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이른바 숙의민주주의에 대하여(1)

민주시민은 책을 읽는다

학종보다 더 걱정되는 것은 학종 다음의 셀프학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