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영 변호사가 만화로 비유한 곽노현 사건

2008년 촛불국면때 수꼴의 공격으로 옷을 벗었던 박재영 판사가 변호사가 되어 곽노현 교육감을 변론하였습니다. 그런데 특이하게도 이 사건의 본질을 몇 컷의 만화로 정리하였다고 하네요. 법정에서 만화는 처음이라 갈무리 해 둡니다.

만화 보기

 셀프 스폰서: 부정변증법의 저서들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1987년 6월 항쟁 (1) 1980년대의 전형적인 가두시위와 폭력 시위가 발생한 원인

민주시민은 책을 읽는다

학종보다 더 걱정되는 것은 학종 다음의 셀프학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