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순재를 읽자! 곽노현 교육감은 끌려가고, 그 진영은 선거에서 패했으나 생각은 살아남는다

곽노현 교육감이 영어의 몸이 된 상태에서 곽노현 교유감의 잔당(?)들이 고군분투했으나, 기존 운동권 주류의 벽을 넘지 못했습니다. 그러나 이 선거는 송순재 교수라는 교육철학자를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었다는 소득을 남기기도 했습니다.

이제 교육혁신을 꿈꾸는 모든 이들에게 송순재 교수가 쓰거나 옮긴 책들을 공유하고, 함께 교육혁신의 상상력을 키우고 그 폭과 품을 넓혀 나갈것을 권합니다. 이렇게 하나 둘 넓어지고 깊어진 우리의 생각이 모여서 저 완강한 주류, 보수 교육론을 물리치고 교육철학이 있는 교육혁신이라는 새 기원을 열어 낼 수 있을 것입니다.

혹시 누가 알아요? 정권교체가 이루어지고 교과부가 해체되고, 국가교육위원회가 만들어진다면 어떤 분들이 그 위원이 되어야 겠습니까? 곽노현 위원장, 송순재 위원의 꿈을 꾸어 봅니다.





1) 상상력으로 교육에 말걸기: 공간, 소리, 색채에 대한 교육학적 성찰
책 보러 가기
이 책은 대표적인 대안교육 이론가인 저자가 그동안 「우리교육」 「좋은 교육」 등에 단편적으로 발표해왔던 글들을 각 주제별로 모아 대폭 수정 보완한 것이다. 교사들과 모임을 함께하면서 ‘교사로 산다는 것’과 ‘학교를 단위로 한 변화란 무엇인가?’라는 화두에 집중해온 저자의 교육학적 고민과 생각의 지평이 어디까지 확대되고 심화되는지를 잘 보여주고 있다. 수많은 국내외의 사례와 동서고금의 문헌, 다양한 문화 예술 장르를 종횡으로 넘나들면서 각 주제와 관련시켜 교육적으로 성찰해보아야 할 것들은 무엇인가, 교육의 근본 과제는 무엇인가를 다시금 생각하게 만든다.







2)사유하는 교사(한스 쇼이얼 외)

책 보러 가기
교육학 공부를 시작하는 이들을 위해 엮은 교사 입문서이다. 교사라는 위치에 대해 교육학적인 안목에서 보고 생각할 수 있도록 주어진 문제를 과학적, 이론적으로 분석할 수 있도록 구성하였다. 한층 단순화시켜 제시한 사건들을 통해 교육적 과정을 고찰하고, 과정에서 무엇이 작용하고 있는지, 어떻게 하면 그런 사건들을 올바르게 관찰할 수 있는지 등에 대해 서술하고 있다.










3) 덴마크 자유교육: 위대한 평민을 기르는(공저)

책 보러 가기
최근 북유럽 여러 나라 특히 스웨덴, 핀란드 등지의 교육이 우리 사회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그러나 교육의 진정성이나 인간존중 혹은 한 나라의 풍토에 고유하게 뿌리박아 성장한 자유교육이나 민주적 시민교육이라는 점에서, 또 역사적으로 가장 오래되고 독창적이며 근세사에서 북유럽 인접 국가들은 물론 세계 여러 나라에 많은 영향을 끼쳤다는 점에서 덴마크 교육은 남다르다. 저자는 이러한 덴마크 교육에 관심을 갖고 자유교육과 시민대학의 사상적 원천이 되었던 그룬트비와 자유학교와 시민대학의 실제적 구현자인 콜을 만나 덴마크의 교육 내용을 책으로 담아냈다.


에 학교의 교장이었던 에냐 리겔은 학교 혁신의 과정과 경험을 풍부하고 현실감 있게 전해주는 동시에 믿음과 용기를 주는 안내자가 될 것이다.



4) 어떻게 아이들을 사랑해야 하는가?(야누쉬 코르착)

학생인권조례 논란이 뜨겁다. 그 학생인권조례의 근원인 유엔 아동청소년 권리협약의 아버지라 할 수 있는 야누쉬 코르착의 대표작이다.
책 보러 가기
코르착은 어린이에게 가장 중요한 세 가지의 기본권을 말한다. 바로 죽음에 대한 권리, 오늘 하루에 대한 권리, 원래 자기 모습대로 있을 수 있는 권리이다. 그는 가정에서, 또 학교의 기숙사와 여름 거주지, 고아원의 일상을 탐구하면서 어린이가 공동체의 진정한 구성원이 될 수 있는 방안들을 제시한다. 서로를 돌보고 자치 회의와 법정을 통해 공동체를 만들며 시민으로 성숙해나가는 과정은 '어린이의 공화국'이 왜 필요한지, 또 가까운 곳에서 건설될 수 있음을 보여준다. 
이처럼 코르착의 대표작이라 할 『어떻게 아이들을 사랑해야 하는가』는 우리의 발걸음이 미술 전시회장에서 인상적 그림을 지날 때 쉬 떨어지지 않는 것처럼 우리를 코르착의 사상, 특히 아이들을 어떻게 사랑해야 하는지를 알려주는 그의 철학 앞에서 멈춰 서게 만들고 있다.

예스 24 인터넷 서점엔 없네요. 알라딘이나 교보문고에는 있어요


5) 프레네 교육학에 기초한 학교 만들기(디틀린데 바이예)
프레네교육학은 20세기 초 유럽에서 이루어진 교육개혁학으로 존 듀이학교, 몬테소리학교, 발도르프 학교와 함께 대안학교의 큰 흐름을 이룬 프레네 학교의 기반이다. 프레네학교는 공교육 외부의 대안학교를 세우는 대신 공교육 체제 내에서 학교를 변화시키려 했다는 점, 그리고 노동자 계급의 학교를 명시했다는 점에서 오늘날 우리나라의 혁신학교의 중요한 모범이자 동시에 진보성의 선명함을 보태줄 수 있는 중요한 규준이다.



6) 꿈의 학교 헬레네 랑에: 상상을 현실로 만든 혁신학교 이야기(번역서)



책 보러 가기


‘혁신학교 만들기’라는 이 시대의 과제를 앞에 두고 있는 우리의 교육현실에서 볼 때 헬레네 랑에 학교가 시사하는 바는 매우 크다. 하나의 완결된 모형을 한순간에 이루어냈다기보다는 여러 교육이론과 착상들을 한데 모으고 시도해보면서 ‘자기 자신만의 작품’이 되도록 만들어냈기 때문이다. 혁신학교를 꿈꾸는 교사와 부모, 교육관계자들에게 이 책의 저자이자 헬레네 랑


그리고 비교는 되지 않지만 , 블로그 주인장의 책도 소개합니다 ㅋ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1987년 6월 항쟁 (1) 1980년대의 전형적인 가두시위와 폭력 시위가 발생한 원인

민주시민은 책을 읽는다

학종보다 더 걱정되는 것은 학종 다음의 셀프학종